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오는 18일 광양시 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

기사승인 2019.12.10  20:03:12

공유
default_news_ad2

- 김재숙 현 이사장과 백경현 전 이사장 격돌

오는 18일 광양시 새마을금고 이사장 선출을 앞두고 출마한

김재숙 현 이사장과 백경현전 이사장이 보내온 출마의 변을 들어 본다.  

기호 1번 김재숙 “회원님을 섬기는 일에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

존경하는 회원님, 광양시새마을금고 이사장 후보 기호 1번 김재숙입니다.
저는 평사원부터 현재 이사장이 되기까지 29년간 광양시새마을금고 에서 근무하면서 우리 새마을금고를 생명처럼 여기고 회원님을 섬기는 일에 혼신의 힘을 다했습니다. 

제가 이사장으로 취임한 이후 오랜 금융 경험을 가진 전문가만이 도입할 수 있는 기업군 대출 도입을 확대하여 안정적인 성장과 수익을 창출하고 있습니다. 2019년 11월까지 목표이익의 135% 이상 이익을 달성하였습니다. ( 올해 목표이익 26억8천만원, 11월 가결산 36억3천만원 )

앞으로도 이러한 지속 가능한 성장과 수익을 만들어 우리 새마을금고를 이용하시는 회원님들에게 보다 많은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타 금융기관보다 “ 예금금리는 높이고, 가계대출 금리는 최저금리”를 적용하여 지역사회에 정말로 필요한 금융기관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환원사업 예산을 당기순이익의 5% 이상을 의무적으로 편성하는 예산지침에 따라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지역의 나눔 재단을 통한 공익사업에도 보다 참여 확대하겠습니다. 우리 새마을금고는 2018년 MG행복나눔 사회공헌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에 이어 올해는 전라남도 자원봉사 우수기업상을 수상하였습니다. 앞으로도 회원님들의 복지증진을 위해 더 새롭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하여 시행해 나갈 것이며, 우리 새마을금고 회원님을 위한 정책을 확대해 나갈 것을 약속드립니다.

앞만 보고 열심히 달려온 4년이라는 시간이 훌쩍 지나 또다시 회원님들의 선택을 받아야 할 시기가 되었습니다. 우리 새마을금고는 올해 정부합동감사에서  성장과 수익, 지역사회 환원이라는 새마을금고 이념에 잘 맞는 경영을 하고 있다고 평가되었습니다. 

따라서 우리 새마을금고를 더욱더 튼튼하게 경영할 수 있도록 회원님의 귀중한 한표 한표 지지를 부탁드립니다. 이번 12월 18일(수) 투표에 꼭 참여하시어 우리 새마을금고의 미래를 밝혀 주시기 바랍니다. 

기호2번 백경현 후보   ‘당신은 주인입니다.’

그립고 뵙고 싶은 회원님!
전임 이사장 백경현후보가 ‘기호 2번’을 달고 머리 숙여 인사 올립니다.
“당신만이 할 수 있다. 금고를 위해 한 번 더 힘써 달라”는 회원님들의 요청에 마음이 무거웠습니다. 4년 전 선거에서의 네거티브로 받은 상처를 떠올리고 싶지 않았습니다. 

회원님들께 잊혀 졌을 제가 다시 투표라는 심판대에 올라 평가를 받아야 하는 이 상황이 과연 “무엇을 위한 일이며, 누구를 위한 일인가?”를 후보등록 하루 전날까지 고심했습니다. 8년을 자식처럼 키워온 새마을금고가 안정된 시스템을 갖추지 못한 채 주변에 의해 휘둘린다는 얘기에는 책임감이 느껴졌습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회원님!
우리는 이제 시골금고에서나 하는 외형경쟁을 그만하고, 안정경영을 뿌리내려야 합니다. 부자(富者)는 굳이 자기가 잘났다고, 자랑하지 않는 법입니다. 이제는 우리금고도 규모에 맞는 경영시스템과 품격을 갖춰야 합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는 경영전문가를 뽑는 선거입니다. 저는 정치인 선거처럼 지키지도 못할 공약으로 회원님들에게 이것저것 당근을 제시해서 당선만 하고 보자는 선거를 하지 않겠습니다. 

저는 2008년 2월에 취임하여 8년 동안, 자산 5백억 원대의 금고를 4천억 원에 가까운 자산으로 키워냈고, 연간 수익은 최고 40억 가까이 올렸던 해가 있었으며, 수익배당은 이용고를 포함하여 최고 8%까지 회원님들께 돌려드렸던 것을 생생하게 기억하실 것입니다. 

많은 회원님은 경영능력으로 평가되지 못했던 4년 전의 선거를 아쉬워하고 있습니다. 이번 선거는 회원님의 아쉬움을 바로잡는 선거가 될 것입니다.

오는 18일은 금고의 주인으로써 어떤 머슴을 앉힐 것인가를 선택하는 매우 중요한 날입니다. 부디 투표에 참여하여 주시라는 부탁드립니다.‘당신은 주인입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